• 최종편집 2022-01-19(수)
 
이길호 회장.jpg
▲이길호 원장(사진 오른쪽)이 국무총리 표창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주시의사회 제공)

 

[헤드라인경주=은재원 기자] 경주시의사회는 최근 정부의 유공자 평가에서 큰마디큰병원 이길호(58) 원장이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이길호 원장은 경주시의사회 회장으로서 감염병 예방과 관리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이 원장은 정부의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업의 원활하고 안전한 수행을 위해 보건소와 의사회간 유기적인 협력에 적극적으로 노력해 왔다. 


또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던 시기 지역 병원들의 철저한 방역과 예방으로 지역민들의 건강 증진 향상에 기여한 공로 또한 인정받았다.


이밖에도 이 원장은 경찰서 보안협의회 위원으로 활동하며 지역사회의 감염병 혼란을 줄이는데 큰 기여를 했다는 평가도 받고 있다.


한편 이길호 원장은 대구 성광고와 계명대 의대를 졸업한 후 경주 동산병원 정형외과 과장을 거쳐 현재 큰마디큰병원 대표 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470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길호 경주시의사회장, 국무총리 표창... 감염병 관리·예방 공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