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22(화)
 
[헤드라인경주=은윤수 기자] 경주한수원축구단이 부산교통공사축구단과의 선두 싸움에서 승리했다.

경주는 6일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2021 K3리그 12라운드 경기에서 부산에 1-0 승리를 거뒀다. 후반 15분 역습 상황에서 빠르게 문전으로 연결한 공을 페널티에어리어 중앙으로 달려들던 김찬희가 차 넣었고, 이 골이 결승골이 됐다.

1, 2위를 다투는 두 팀의 대결인 만큼 내내 치열한 경기가 펼쳐진 끝에 경주가 승점 3점을 가져갔다. 승점 21점이 된 경주는 부산을 승점 1점 차로 밀어내고 1위에 올랐다. 4일 화성FC 원정에서 1-0 승리를 챙긴 김포FC 역시 승점 21점 고지에 올라 공동 선두로 자리했다. 골득실은 5점으로 같고, 다득점에서 경주가 앞선다. 부산은 승점 20점으로 3위다.

K4리그에서는 선두권 순위가 유지됐다. 1위 포천시민축구단은 6일 평창진부면민체육공원에서 열린 평창유나이티드축구클럽과의 경기에서 선제골을 내주고도 4-2 승리를 거뒀다. 김종민(2골), 박철우, 오희찬이 골을 기록했다. 3연승을 달린 포천은 승점 32점으로 1위 자리를 지켰다. 14경기 41득점이라는 강한 득점력을 선보이고 있다.

2위 충주시민축구단은 같은 날 여주FC를 홈으로 불러들여 3-0 완승을 거뒀다. 윤성한(2골)과 박대훈이 골을 기록했다. 3위 당진시민축구단 역시 홈에서 춘천시민축구단을 상대로 1-0 승리를 챙겨 2위와의 승점 동률을 유지했다. 충주와 당진 모두 승점 31점으로 포천을 바짝 추격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482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찬희 선수 결승골' 경주한수원, 부산에 1-0 승리...1위 탈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