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14(월)
 
선덕여고.jpg
▲온라인 국제 교류 행사에서 권영라 선덕여고 교장이 참여 학생들에게 환영인사를 하고 있다.(사진=선덕여고 제공)

 

[헤드라인경주=은재원 기자] 선덕여자고등학교(교장 권영라)는 지난 달 31일 몽골 울란바타르 스쿨(Ulaanbaatar Shcool, 교장 김양선)과 온라인 국제 교류 '韓蒙은 한 몸'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양교 학생 50여 명은 '韓蒙은 한 몸' 행사에서 '국제 사회에서 한국과 몽골의 위상을 높이는 방법', '양교에서 이뤄지고 있는 강의식 수업과 학생 참여형 수업의 비율' 등의 주제로 모둠토론을 가졌다.


특히 선덕여고 3학년 차승민·조민정(18·여) 학생은 '한몽 춤·노래 배우기' 시간에 브레이브걸스의 '롤린'을 직접 선보였으며 울란바타르 아노(18·여) 학생은 한·몽 통역을 맡아 유창한 한국어 실력을 뽐냈다.


선덕여고2.jpg
▲학생들이 국제 교류 증대와 온라인 수업방법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 토론을 하고 있다.(사진=선덕여고 제공)

 

행사 준비를 담당한 이영은 교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교류가 늘 아쉬운 시점에서 양교의 온라인 국제 교류가 신선한 경험이 됐다"며 "다양한 주제에 대해 몽골 학생들이 한국어로 토의하는 과정이 매우 흥미로웠고 유창한 한국어 실력에 감탄했다. 지속적인 국제 교류로 학생들이 국제적인 감각을 높였으면 한다"고 말했다.


권영라 선덕여고 교장은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로 인해 직접 만나는 것이 어려웠지만 온라인 국제 교류를 진행할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며 "韓蒙 국제 교류를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발전적인 미래를 얘기할 수 있는 좋은 경험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선덕여고는 지난해 미국의 데모크라시 프렙 챠터 스쿨(Democracy Prep Chapter High Shcool, 교장 엘리사 디마우로)과 '방구석 비정상회담'행사를 개최하는 등 온라인 국제 교류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247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주 선덕여고, 온라인 국제 교류 '韓蒙은 한 몸' 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