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22(화)
 
토크 콘서트2.JPG
▲주낙영 시장과 경주시청 공직자들이 26일 경주 예술의전당에서 '소통 토크 콘서트'를 열고 조직문화 개선을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사진=경주시 제공)

 

경주시가 26일 경주예술의 전당 원화홀에서 조직 내 소통·공감을 위한 '소통 두배로 통통 토크 콘서트'를 진행했다.


코로나19 방역상황을 감안해 공무원, 공무직 근로자 등 160명만 초청됐고 참석을 못한 직원들에게는 녹화 영상물이 제공된다.


이날 콘서트는 시 조직문화에 대해 직원이 직접 제작한 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조직문화의 문제점에 대한 토크, 직원 공모를 통해 선정된 문구를 활용한 퍼포먼스 등으로 진행됐다.


이번 콘서트는 딱딱하게 느껴질 수 있는 '조직문화 개선'이란 주제를 '토크 형식'으로 쉽게 풀어내는데 무게를 뒀다.


또 직원들의 거부감을 줄이기 위해 전문 진행자 외 별도로 장애인여성복지과 김무석 주무관을 보조 진행자로 기용하는가 하면 평생학습가족관 김영찬 주무관이 직접 제작한 영상물을 상영하면서 토크 콘서트 참여율을 높였다.


토크 콘서트.JPG


특히 주낙영 시장도 간부 공무원과 함께 참석해 직원들의 질문에 직접 대답하며 조직문화 개선 의지를 표명했다.


주낙영 시장은 "건강한 조직문화는 조직의 성패를 좌우하는 최우선 가치로 이번 소통의 자리가 조직 변화의 출발점이라고 생각한다"며 "건강한 조직으로 거듭나기 위해 직원들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60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주시, 조직 내 소통·공감 위한 '통통 토크 콘서트'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